acemassage-seoul.jpg

서울출장안마
ACE출장마사지 에이스출장안마

100% 안심 후불결제 시스템

서울 출장안마 홈타이 출장마사지 No. 1 홈케어 방문서비스 업체.

보증금, 출장비, 예약비등의 명목으로 선입금을 요구하는 업체는 100% 사기입니다.

저희 출장마사지 안마 ACE홈타이 에ACE출장마사지 에이스출장안마는 도착 후 관리사분께 직접결제를 원칙으로 합니다.

 

걱정은 내려 두고 ACE홈타이 ACE출장마사지 에이스출장안마와 진정한 휴식을 체험해보세요.

태국현지 마사지스쿨 출신의 따뜻하고 친절한 직원이 제공하는 놀라운 트리트먼트로 몸과 마음을 치유 할 수 있습니다.

고객님이 진정한 휴식을 누릴 수 있도록 저희 직원은 최선을 다해 노력합니다.

서울 출장안마란 ?

립 프레스

소개

출장마사지 안마 ACE홈타이 ACE출장마사지 에이스출장안마는

태국 전통의 마사지기술과 비법, 그리고 천연제품들로 고객님들께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하단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A single act of kindness
can cause ripples of healing"

Anonymous

코스안내

마사지
얼굴 마사지
핫 터브

경락마사지

[경락마사지] 60분    70,000원         

[경락마사지] 90분    90,000원 

[경락마사지] 120분    100,000원

Book It

감성아로마

[감성힐링] 60분    80,000원 

[감성힐링] 90분    100,000원 

[감성힐링] 120분    130,000원

스페셜 & VIP 마사지

[스페셜: 경락+감성] 120분    130,000원 

[VIP: 스페셜+풋케어] 150분    160,000원

Book It

이용안내

​예약안내

  • 가격 : 60,000 ~ 150,000

  • 영업 : 24 hour

  • 전화 : 010-2603-7751

  • 주소 : 서울특별시

  • 테마 : #출장마사지 #출장홈타이 #출장안마 #출장 #아로마마사지 #타이마사지 #감성마사지 #힐링마사지 #감성테라피

-저희 서울특별시 의 출장안마업체 ACE홈타이 ACE출장마사지 에이스출장안마는 전화 한통으로 계신곳에서 편하게 태국 전통의 마사지 서비스를 받아보실수 있는 서울 경기 인천 출장마사지 전문 업체입니다.

-자택, 원룸, 오피스텔 및 모텔, 호텔 장소만 있으시면 어디든 방문 가능하며 마사지 용품 일절 구비해 찾아뵙기에 고객님께서는 따로 준비하실게 없습니다.

-예약은 최소 30분 전에 주시면 최대한 원하시는 시간에 맞춰 방문드리며, 마사지 이용 중 코스 변경 및 시간 추가도 가능하십니다.

 

-선입금이나 보증금, 기타 예약비 명목등의 선불 요구없는 100% 안심후불결제로 운영되며 도착 후 관리사분께 직접 결제 후 마사지를 받으시면 됩니다. (카드 및 계좌이체 가능하시며 카드결제의 경우 10%의 부가세가 추가됩니다.)

*코로나19로 업무 및 일상에서 오는 피로와 스트레스를 저희 출장마사지 안마 ACE홈타이 ACE출장마사지 에이스출장안마와 함께 날려보세요.

공지사항

100% 안심 후불제이며 관리사 도착 후 결제 부탁드립니다.

 

현금, 카드 및 계좌이체 가능합니다. (카드결제시 부가세 10% 별도)

 

이용중에 코스 변경이나 시간 추가 가능하시며 최소 30분전에는 번경 내용을 알려주셔야 적용 가능합니다.

 

발신자미표시 / 비 매너 / 과음 / 복장 및 수위 등 퇴폐문의 / 무단&상습캔슬 등은 이용이 불가합니다.

 

예약 상담이나 문의사항이 있으시면 전화주세요. 친절하게 설명 해드리겠습니다.

 

 


출장마사지 안마 ACE홈타이 에이스마사지는

태국 전통의 마사지기술과 비법, 그리고 천연제품들로 고객님들께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타이마사지 또는 아로마테라피 마사지를 결합하여 심신의 안정과 치유 그리고, 삶의 에너지를 불어 넣어 드립니다.

 

고객님 한분 한분 소중히 생각하며 항상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해 드리도록 노력하는 에이스홈타이가 되겠습니다.

 

 

고객님의 만족이 최고의 찬사입니다.

감사합니다.

서울 출장 서비스를 제공하는 서울특별시

서울특별시는 대한민국의 수도이자 최대 도시 이다. 삼국시대 백제의 첫 수도인 위례성이었고, 고려의 남경이었으며, 조선의 수도가 된 이후로 현재까지 대한민국 정치·경제·사회·문화의 중심지이다. 중앙으로 한강이 흐르고, 이를 기준으로 강북과 강남 지역으로 구분한다. 북한산, 관악산, 도봉산, 불암산, 인릉산, 청계산, 아차산 등의 여러 산들로 둘러싸인 분지 지형의 도시이다.

서울의 면적은 605.2 km2로 대한민국 면적의 0.6%이고, 인구는 약 950만 명으로 대한민국 인구의 17%를 차지한다. 시청 소재지는 중구이며, 25개의 자치구가 있다. 1986년 아시안 게임, 1988년 하계 올림픽, 2010년 서울 G20 정상회의 등을 개최하였다. 2018년 서울의 지역내총생산은 422조원이었다.[2]

지명
"서울" 어원에 관해 여러 가지 설이 존재하나, 학계에서는 일반적으로 수도를 뜻하는 신라 계통의 고유어인 서라벌에서 유래했다는 설을 유력하게 받아들이고 있다.[3] 이때 한자 가차 표기인 서라벌 원래 의미에 관해서도 여러 학설이 존재한다. 삼국사기 등에서 서라벌을 금성으로도 표기했다는 점과 신라까지 포함하여 "설[새: 新, 金]-벌[땅: 羅, 城]", 즉 '새로운 땅'이라는 뜻으로 새기는 견해가 있다. 고대-중세 한국어에서 서라벌에 관한 정확한 발음을 확실하게 확인한 게 없으며, 그 발음은 훈민정음 창제 후 "셔ᄫᅳᆯ"이라는 표기가 등장하고 나서 알게 되었다.

서울 한자 음차 표기로는 이십일도회고시, 한경지략, 증보문헌비고[4]의 서울(徐菀), 동사강목, 북학의의 서울(徐蔚), 대동지지의 서울(徐鬱), 앙엽기의 서올(徐兀) 등이 있다.[5] 이처럼 조선 시대 서울은 한양, 한성(漢城) 외에도 서울(셔ᄫᅳᆯ), 경도(京都), 경부(京府), 경사(京師), 경성(京城), 경조(京兆) 등으로 불리기도 했으며, 김정호의 수선전도에서 알 수 있듯 수선(首善)으로 표기한 예도 있다. 이 가운데 한양과 한성을 제외하면 모두 수도를 뜻하는 일반명사로서 '서울'이 원래는 서울 지역(사대문 안과 성저십리)만을 가리키는 말이 아닌 수도를 뜻하는 일반명사였다는 방증이다. 국어사전에서는 일반명사 '서울'을 '한 나라의 중앙 정부가 있고, 경제, 문화, 정치 등에서 가장 중심이 되는 도시'라고 정의하고 있다.[6]1910년 10월 1일에 일제가 한성부를 경성부로 개칭하면서 일제강점기에 서울은 주로 경성으로 불렸으며, 1945년 광복 후에는 '경성'이란 말은 도태되고 거의 '서울'로 부르게 되었다.[7]

서울 로마자 표기 'Seoul'은 19세기 프랑스 선교사들이 서울을 쎄-울(Sé-oul)로 표기한 데서 비롯했다. 오늘날 프랑스에서는 서울을 'Séoul'로 표기하고, 스페인어권에서는 'Seúl'로 쓰나 모두 '쎄울'로 읽는다. 또, 영미권에서는 일반적으로 'Seoul'로 쓰고 영혼을 뜻하는 단어 'Soul'처럼 '쏘울'로 읽는다. 서울시에서는 이러한 점을 착안하여 2006년 11월 13일 서울시 서브슬로건(Sub slogan)을 《Soul of Asia》로 지정하였다.

서울은 한자어가 아닌 고유어 지명이기 때문에 서울이라는 한자가 존재하지 않아서 중국에서는 서울을 한청(중국어 간체자: 汉城, 정체자: 漢城, 병음: Hànchéng, 한성)이라 불렀고, 1988년 서울올림픽도 한성올림픽이라고 불렀으나, 2005년에 서울시가 서울과 발음이 유사한 서우얼(중국어 간체자: 首尔, 정체자: 首爾, 병음: Shǒu'ěr, 수이)을 서울 공식적인 중국어 표기로 정하면서 점차 이 표기가 확산되어 가는 추세다. 일본어 표기는 '소우루'(ソウル)다.

해방 이후에는 미군정청 문서에서, 서울특별시 영문 공식 명칭은 'Seoul Independent City'였다. 직역하면 "서울독립시"이나, 독립시라는 표현이 어색하다는 한국어 관점에 따라 "특별시"(영어: special city)로 번역한 게 굳어져 'Seoul Special City'로 되었다. 하지만 서울특별시청 홈페이지에서 서울특별시 공식 영어 명칭은 'Seoul Metropolitan Government'이다.[8]

역사
선사 시대
선사시대부터 사람이 살았으며, 대표적 유적지로는 암사동 선사주거지가 있다. 삼한 중 마한에 속하였다.
삼국시대
기원전 18년부터 475년까지 서울의 동부에 백제의 수도인 위례성이 있었다.
475년 고구려의 장수왕이 이곳을 점령한 후 하남위례성에 한산군(漢山郡)을, 한강 이북에는 남평양(南平壤)을 설치하였다.
551년 백제는 신라와 동맹을 맺고 고구려에게서 서울과 한강 하류지역을 탈환했으나, 553년에 나제동맹을 깬 신라에게 공격당하여, 이 지역을 빼앗겼다. 이후, 신라는 옛 위례성 인근에 한강 유역을 관할하는 한산주의 치소(治所)를 설치하였다.
통일신라
삼국통일 후 685년에는 서울의 한강 이북지역은 한산주가 관할하는 북한산군(北漢山郡)이 되었다.
757년에 한산주를 한주(漢州)로, 북한산군을 한양군(漢陽郡)으로 개칭하였다.
고려시대
918년(고려 태조 1년)에 한양군을 양주(楊州)로, 940년(고려 태조 23년)에 한주를 광주(廣州)로 각각 개칭하였으며,
1067년(고려 문종 21년)에 양주가 남경(南京)으로 승격되었다.
1308년에 남경을 한양부로 개편하였고,
1356년(공민왕 5년)에 한양부를 다시 남경으로 개칭하였다.
조선시대
조선 태조가 1392년에 개경에서 조선을 건국하고, 1394년 10월 한양으로 천도했다. 당시 한양으로 도읍을 정한 데에는 풍수사상이 중요한 역할을 했다.
1395년 한성부로 개칭하고 5부(部) 52방(坊)의 행정 구역을 확정했다. 한성부의 지리적 범위는 사대문 안 도성과 도성 밖 10리(약 4 km)까지의 성저십리(城底十里)로 구성되었다. 1398년 숭례문을 완공하였고, 1404년 경복궁을 준공하였다.
이후 임진왜란, 병자호란 등의 전란을 거치며, 도시의 대부분이 파괴되었고 후에 서서히 재건되었다.
1894년 갑오개혁 때 5부제를 5서제(署制)로 고치고, 47방 288계 775동이 되었다.
대한제국
1899년 서대문~청량리 단선전차를 개통하였다.
1900년 한강 가교가 준공되었다.
1902년 한성전화소가 서울시내전화교환업무를 시작하였다.
1908년 전차선로 가설을 위해 성곽의 일부가 일본군에 의해 철거되었다. 이후 일제 강점기를 거치며 도성의 성문이나 성벽 일부를 훼손하고 신작로나 철로를 개설하는 등, 조선 개국 이후로 존재했던 서울의 역사성과 공간구조가 훼손되었다.
일제강점기
1910년국권을 침탈한 일본 제국은 한성부를 경성부로 개칭하고 경기도에 예속시켜 지위를 격하시켰다. 1911년 경성부의 하부기관을 5부 8면으로 구분하여 성 안은 동·서·남·북·중의 5부로, 성 밖은 용산·서강·숭신·두모·인창·은평·연희·한지의 8개 면으로 구분하였다.
1914년 면(面) 제도를 폐지하고 부제(府制)를 실시하면서 용산·숭신·인창·한지·두모면의 일부를 경성부에 편입시키고, 명칭은 정(町)으로 바꾸었다.
1936년 고양군·시흥군·김포군의 일부 면들이 편입되어 행정구역이 133.94km2로 확장되었다.
1943년 구제를 실시하여, 중구·종로구·동대문구·성동구·서대문구·용산구·영등포구등 7개 구로 나누었다.
현대
1945년 광복과 함께 경성부는 서울시로 개칭되었다.
1946년 9월 28일에 경기도에서 분리하여 서울특별자유시로 승격하였다.[9]
1949년 8월 15일 서울특별시로 개칭되었으며, 고양군 뚝도면·숭인면·은평면과 시흥군 도림리·구로리·번대방리 등이 편입되어 시역이 268.35 km2로 확장되었다.
1950년 한국 전쟁으로 인해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이 처음으로 6월 28일에 점령했다. 9월 28일에 대한민국이 수복하였으나, 1.4 후퇴 때 다시 서울을 내주고 폐허가 되었다.
6.25 전쟁중,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이 서울을 점령하여 잠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임시수도가 돼기도 하였다.
1951년 3월 14일에 다시 서울을 수복하였다.
1962년 서울특별시행정에 관한 특별조치법이 제정되어 국무총리 직속기구가 되었고, 시장의 행정적 지위도 장관급으로 격상되었다.
1962년 광주군·양주군·시흥군·김포군·부천군의 7면 54리를 편입하고 시역을 대규모로 확장하여 593.75 km2가 되었다. 이 때 이른바 강남 등 서울의 한강 이남 지역이 대거 편입되었고,[10] 한강 이북에서는 동북부의 도봉구, 노원구, 중랑구 일대가 편입되었다.
1973년 도봉구와 관악구가 신설되어 11개구가 되었고, 605.33 km2로 시역이 확장되었다. 이후 기존의 행정구역을 분리하여 1975년 강남구, 1977년 강서구, 1979년 은평구, 강동구, 1980년 동작구, 구로구, 1988년 중랑구, 노원구, 양천구, 서초구, 송파구, 1995년 강북구, 광진구, 금천구가 신설되고 광명시의 일부 지역이 금천구로 편입되었다
1988년 하계 올림픽, 2002년 FIFA 월드컵, 2010년 G20 정상회의를 개최하였다. 서울 주변의 인천과 경기도의 위성도시들이 성장하면서, 서울을 중심으로 거대한 도시 구조인 수도권이 형성되었다.
 

 

#출장마사지 #출장홈타이 #출장안마 #출장타이 #홈타이 #홈케어 #출장 #감성테라피 #모텔출장 #후불출장 #출장후불 #예약비없는출장 #예약금없는출장 #보증금없는출장 #ACE홈타이 #에이스홈타이 #에이스마사지 #ACE출장마사지 #ACE출장안마 #에이스출장마사지 #에이스출장안마
#서울출장마사지 #서울출장홈타이 #서울출장안마 #서울출장타이 #서울홈타이 #서울홈케어 #서울출장 #서울감성테라피 #서울모텔출장 #서울후불출장 #서울출장후불 #서울예약비없는출장 #서울예약금없는출장 #서울보증금없는출장 #ACE홈타이 #에이스홈타이 #에이스마사지 #ACE출장마사지 #ACE출장안마 #에이스출장마사지 #에이스출장안마

서울특별시 서울 종로구 중구 용산구 성동구 광진구 동대문구 중랑구 성북구 강북구 도봉구 노원구 은평구 서대문구 마포구 양천구 강서구 구로구 금천구 영등포구 동작구 관악구 서초구 강남구 송파구 강동구